자유게시판
작성자 비오
작성일 2019-02-16 (토) 18:02
분 류 의견
ㆍ추천: 0  ㆍ조회: 109      
IP: 211.xxx.185
R인정
회장님 글월 잘보았읍니다 당년하신말씁임니다 위전3분은 역사가 공인한는바임니다
이제는 미산파 종친님들도 위3분조부님을 인정하시고 중앙종친회을 잘발전할수있으
면   함니다

=====================================
■ [지키미] 종중 회원님들께 (2019-02-02 23:06)
왜 우리 종중은 이토록 무지 할까요?

오늘은 이 지면을 통해서 그동안 있었던 일을 소상히 밝히고 앞으로 우리 종중이 어떻게 나가는 것이 좋을지 여러분의 의견을 듣고자 올리고 싶지 않은 글이나 이대로 계속해서 넘길 수는 없는 일이기에 이런 글을 올리고  있음을 이해하시고 많은 충고를 해 주시길 기대 하면서 글을 써 봅니다.

이 글은 그동안 우리 종중이 장기간에 걸쳐 사실에 가장 가깝게 접근하려는 노력을 하여 왔던바 현재의 여러 가지 정황으로 볼 때 과거의 족보가 잘못된 점을 찾아가며 사실에 가까운 입증을 하는데 노력을 하여 문중 회의에서 최종 결정을 하였고 그에 따라서 선대 3대의 조상을 바꿀 수밖에 없는 처지 였고 이에 따라서 사당에 3대 조상의 위패를 모셔가며 봉안을 하였는데 이제까지 그 조상을 인정하지 못한다는 한 문중이 있어 종중의 큰 문제점을 야기 시키고 있음은 참으로 유감이며 안타깝고 답답한 심정임니다.
그간 2011년부터 이문제가 야기되어 2012년도에 경기도 연천의 맹손묘소를 현지 확인 후 2015년 까지 무려 4~5년간 현지방문 4회, 각종 족보 열람, 사록 열람, 등등 입증을 위한 노력을 하였고 그간 수차례 회의시마다 발견된 여러 가지 입증자료를 제시 하고 우리의 선대로 모시는 것이 타당함을 발표 하였으며 2015년 7월 18일 종중 이사회에서 24명이 참석하여 22명이 우리선대로 모심이 타당하다는 의견을 받들어 3대의 위패를 만들어 봉안을 하였고, 그 후에도 증빙이 될 만한 자료도 등기로 보내어 이해 할 수 있도록 하였으나 아무런 답변이나 문의 또는 이의제기도 없었는데 지금까지도 종중 결의 사항에 대해서 우리의 선대로 인정 할 수 없다고 하는 미산문중에 몇사람에 대해서 더 이상 어떻게 해야 좋을지 크게 걱정이 되며 대의에 의해서 결정된 사항을 인정하지 못한다는 그 처사는 민주주의 원칙에 어긋나는 행동이며 이대로 더이상 간과할수없는 일이라 생각 됩니다.

우리가 사회생활을 하면서 어떤 조직이나 단체에서 내 의견에 맞지 않는다 하여 대다수가 결정한 사항을 반대 한다면 혼자 살아가야 할 사람이지요?
또 지금이라도 현우-용권-맹손 이 3대 어른이 우리가 주장하는 우리의 선대가 아니라는 반증자료가 있으면 내놓고 반대를 하면 좋을 것인바 아무런 반박도 못하며 오로지 믿는 것이 최초의 족보 하나만을 믿고 있는데 그 족보의 잘못된 내용도 많으며 그 사실 몇 가지를 미산문중 병일 회장께 등기우편물을 발송하며 밝혀드린바 있으나 이 문제에 대해서는 말 한마디도 못하고 오로지 그럴 것이다 하지 말고 누구든지 반증할 의견을 주시어 옳고 그름을 논하고 싶습니다.
그리하여 더 이상 소모적인 논쟁을 하지 말고 다행스럽게도 어렵게 모셔진 세분 어른에게 후손으로서 예를 베풀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우리의 도리이며 천륜이라고 생각 됩니다.

자경 조부님께서 별세하신 시기가 1478년도인데 최초의 족보가 1766년도에 만든 것인바 조부님 사후 290년 정도가 지난 후에 우리의 족보가 최초로 편찬 하였으나 그 때나 지금이나 약 300여년전의 일을 구전에의해 전해오던일을 기록한 내용이 오죽 했을까 생각을 해보시면 이해가 됩니다.
몽을과 자경과의 관계도 부자관계라는 사실을 년대로 보더라도 도저히 이해를 할 수 없는 일이며 그 외 여러 실록이나 사록에도 부자간 이라는 사실이 단 한번도 서술된 일이 없으며 병술보보다 먼저 발간된 타 족보나 사록에 현우-용권-맹손-자경의 내용은 여러 문헌에도 나와 있는 사실이 허다한데 왜 구지 최초의 족보인 병술보 한가지만을 믿으며 고집하고 있는지 답답한 실정이며 이 병술보가 우리 양무공파만 다루어진 족보도 아니며 보성오씨세보라 하여 보성전체를 망라한 족보라는 사실도 이해를 하셔야 합니다.

여기에서 한 가지 설명을 드리니 참고하시고 많은 분이 이해를 하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미산 문중은 2016년도에 발간한 족보를 구입하지 않으셔서 단 한분도 보지 못할 수 있겠으나 [보성오씨양무공파중앙종중 홈페이지]를 찾아서 들어가시면 상단에 [인터넷족보]를 클릭하면 [화보 및 문헌이] 나오고 여기를 클릭하면 [보성오씨세보수권열람하기]를 클릭하면 여기에 종중의 여러 가지가 한글로 나오게 되니 여기를 참고 하시면 조상3대를 새롭게 모시게 된 여러 가지 사유가 나와 있으니 잘 보시기 바랍니다.

또, 본 홈페이지 상단의 [열린마당]에 들어가면 [종친회소식]이 있는데 여기를 클릭하면 30번, 33번, 43번, 52번, 55번, 57번, 62번 기사에 맹손에대한 글이 수차례 등재되어 있으니 본란을 잘 읽어 보시면 선대 3대가 바뀌게된 내용이 자세하게 기록되어 있으며 본 내용만 보더라도 가장 쉽게 이해를 할 수 있을것 같으니 이 란을 확인하여 보시고 종중이 결정한 일이 잘못된것이 있으면 지적해 주시길 바랍니다.

종중 회원들께서는 이글을 보시고 그냥 넘기려 하지 마시고 댓글을 달아 주시어 누구의 잘잘못을 가리는데 도움이 되도록 해 주셔야 함을 아시고 반드시 의견을 써 주셔야 종중이 발전하고 전진하는 계기가 된다는 사실을 명심하시고 꼭 각자의 의견을 써 주시길 고대 합니다.

                                              2019년 2월 2일
                                              오  병  률  씀
이름아이콘 오병헌
2019-04-01 10:46
좋은 글  감사 드리고  미산파 회장님과 종원들  잘못된 점이있으면 지적해주시고 아니라고만 할것이 아니라 깊히생각해 주시기 바람니다    서산파 부회장 드림
   
 
  0
3500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75 요청 양무공 배위 제향일 공지 오창益敎 2019-08-12 11
74 일반 우리의 최초의 족보(병술보)가 잘못된 내용요약 [1] 지키미 2019-03-09 409
73 의견 종중 회원님들께 [2] 지키미 2019-02-02 201
72 의견    R인정 [1] 비오 2019-02-16 109
71 질문 제사를 모시는 방법에 대해서 다시한번 생각을 , 지키미 2018-10-27 512
70 질문 꼭 여쭈어보고 싶은말이 있습니다... [2] 오밍 2018-04-08 530
69 요청 맹손조부님 참배안내 [1] 오창益敎 2018-03-09 426
68 종중 운영에 대해서 다함께 생각합시다. 지키미 2018-02-12 515
67 답변 양무공 서산파 의견제시 [1] 병헌 2017-12-20 481
66 홀기 비오 2017-12-19 560
65 특별 양무공 내외분 제사 전용 한글번역문 홀기 재차 등재 [4] 지키미 2017-12-19 715
64 일반 기제사 축문 내용 설명 지키미 2017-11-10 1666
63 요청 이사님 들께 드리는 말씀 오창益敎 2017-11-10 444
62 의견 종중토지 임대에 대한 제안 [1] 지키미 2017-09-20 570
61 일반 호칭법 지키미 2017-09-13 1449
60 특별 襄武公 配位 享祀日 공지 오창益敎 2017-09-12 352
12345